아프리카에서는 재택 테스트가 드물고 비용이 많이 듭니다.

아프리카에서는 부유한 국가와 달리 아프리카 국가는 COVID-19 테스트, 특히 재택 테스트에 대한 접근이 매우 제한적입니다.

아프리카에서는 재택 테스트가 드물고

MARIA CHENG 및 FARAI MUTSAKA AP 통신
2022년 2월 4일 00:15
• 6분 읽기

2:23
COVID-19 사례가 급격히 감소하여 일주일 만에 36 % 감소

육군은 국방부의 명령에 따르기를 거부하는 병사들을 전역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자세히 보기
AP통신
짐바브웨 하라레 — 친구가 COVID-19에 대해 양성 반응을 보인 것을 알게 된 Thembi Ndlovu는 무료 코로나바이러스 테스트를
찾기 위해 짐바브웨의 수도에 있는 보건소를 찾았습니다. 그러나 그날 남은 사람이 없었기 때문에 34세 미용사는 고객을 보호하기
위해 예방 조치를 취해야 하는지 확신이 서지 않았습니다.

그녀는 노동 계급의 하라레 타운십에서 진료소를 나오면서 “우리가 약국에 걸어가서 임신이나 HIV와 마찬가지로 값싼 자가 진단
키트를 구입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라고 말했습니다. “훨씬 쉬울 텐데.”

영국, 캐나다, 프랑스, ​​독일을 포함하여 부유한 국가의 수백만 명의 사람들에게 COVID-19 자가 테스트는 때때로 풍부하고 무료였습니다.
그러나 아프리카 전역의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들에 대한 접근이 제한되어 있습니다.

짐바브웨는 2020년 11월에 무료 방문 테스트 센터를 도입했지만 공급이 빠듯하고 집에서 테스트를 배포하는 국가 프로그램이 아직 없습니다.

일부 짐바브웨 약국에서는 자가 진단을 할 수 있지만 1인당 최대 15달러의 비용이 듭니다. 이는 인구의 70% 이상이 전염병으로
인해 더욱 악화된 극심한 빈곤 속에 살고 있는 나라에서 엄청난 금액입니다. 상황은 대륙 전역, 그리고 아시아와 라틴 아메리카의
일부 지역에서도 비슷하며 사람들이 쉽게 자신을 테스트할 기회가 거의 없습니다.

개발도상국에서 저렴한 자가 테스트를 널리 사용하는 데 가장 큰 장애물은 세계 보건 기구가 아직 그 사용에 대한 지침을 발표하지
않았기 때문일 것입니다. 부유한 국가가 검사를 구입하거나 안전을 평가할 수 있는 자원이 없다면, 가난한 국가는 구호 단체와 국제
기관이 기꺼이 이를 대량 기부하기 전에 WHO의 승인을 기다려야 합니다.

아프리카에서는 재택 테스트가 드물고

WHO와 다른 사람들에게 공평한 접근에 대해 조언하는 노스이스턴 대학교의 브룩 베이커 교수는 “공여국은 WHO가 배포해도
된다고 말할 때까지 테스트를 배포할 수 없으며 국가들 스스로도 지침을 얻을 때까지 테스트를 사용하기를 원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COVID-19 의약품 및 테스트에.

일부 보건 당국자들은 부유한 국가와 가난한 국가 간의 격차가 차별적이며 가난한 국가가 백신이 없는 상황에서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을 막을 기회를 거부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백신을 공유하려는 전 세계적인 노력과 달리 아프리카 전역에서 더 많은 테스트를
시행하기 위한 조치는 아프리카에서는 거의 이루어지지 않았습니다.

오미크론 급증은 세계의 다른 지역에서와 마찬가지로 아프리카 전역에서 정점에 도달한 것으로 보입니다. WHO는 지난주 아프리카에서
최소 125,000명의 코로나19 확진자와 1,600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밝혔지만, 이는 검사 부족으로 인해 과소 계산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Baker와 다른 전문가들은 자가 테스트 키트가 내년 언젠가까지 개발도상국에서 널리 보급되지 않을 것이라고 추정했습니다.

WHO는 성명에서 가이드라인을 설정하는 것은 시간이 걸리는 엄격한 절차이며 3월에 코로나19 자가진단 사용에 대한 조언을 마무리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이 기관은 개발도상국의 의료 전문가들에게 3,100만 개 이상의 신속한 검사를 제공했다고 밝혔습니다.

은꼴 야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에게 보낸 공개 서한에서 지난주 100개 이상의 조직은 유엔 기구에 자체 테스트
지침의 발표를 앞당길 것을 촉구했다.

“우리는 치료 및 치료와의 연계와 함께 광범위한 검사에 대한 접근이 부유한 국가의 인구에서 표준이 되고 진단 접근이 … (빈곤한)
국가에서 누락되는 상황을 용인할 수 없습니다.”라고 저자는 썼습니다. 서명자에는 국제앰네스티와 옥스팜이 포함됩니다. 그들은
이것을 “COVID-19 백신의 출시를 괴롭힌 동일한 ‘의료 아파르트헤이트’의 일부”라고 불렀습니다.

더 많은 기사 보기